셀바스헬스케어, 2018년 감사의견 '한정'→'적정'
재무 안정성 확보·핵심 경쟁력 강화 방안 적극 실행


셀바스헬스케어는 2018년도 재무제표에 대한 재감사에서 ‘적정’ 의견을 받았다고 14일 공시했다. 이전 감사에서 회계법인이 명시한 ‘계속 기업 존속 불확실성으로 인한 한정’ 사유 해소를 위해 재무 안정성과 핵심 경쟁력 강화를 위한 방안들을 적극적으로 실행해온 덕분이다. 

셀바스헬스케어는 감사 보고서의 ‘적정’ 의견을 받음에 따라 모기업 셀바스AI의 재감사를 통한 상장폐지 사유 해소도 속도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셀바스헬스케어 관계자는 “한정 사유 해소의 목적으로 유동성 확보, 핵심 경쟁력 강화 등에 주력해 왔다”며 “경영 안정화, 지속 가능한 사업성 확보를 기반으로 한 매출과 손익 개선에 힘을 쏟아 관리종목 사유 해소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셀바스헬스케어는 최근 3사업연도 중 2개 사업연도에서 자기자본의 50%를 초과하는 법인세비용 차감전 계속사업손실이 발생, ‘관리종목’으로 지정됐다. 관리종목 지정에 따른 거래정지는 재감사보고서 제출일 당일에 한하며 거래는 오는 16일부터 정상화된다.

ⓒ새로운 눈으로 시장을 바라봅니다. 팍스넷뉴스 무단전재 배포금지

관련종목